가평군, 유관기관 소통과 협업 업무역량 강화

[가평=황규진 기자] 경기도 가평군이 유관기관 공무원간 소통과 협업을 위해 14일 물놀이 안전관리 워크숍 및 현장점검을 진행했다.

이에 앞서 군은 늘어나는 물놀이 인구의 안전을 위해 설악면 소재 웨이크베이 리조트에서 김희겸 행정1부지사를 비롯해 강현도 부군수, 도 및 군 관계공무원, 가평 자율방재단 및 해병전우회원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수상레저시설 민·관 합동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상면 잣향기 푸른숲에서 열린 워크숍에는 군청을 비롯해 행정안전부, 경기도, 소방서, 경찰서 등 5개 기관 공무원 30여명이 참석, 물놀이 안전관리 사업 정책방향 설명과 생존수영, 수상안전 이해 등의 안전관련 직무교육을 통해 재난업무 종사자들의 업무의식을 고취시키고 현장에서 활용 가능한 전문지식을 함양시켰다.

 

또 참석자들은 인명사고 발생지역인 청평면 황새바위 인근 하천변을 찾아 현장점검 및 인명구조시범, 안전홍보 캠페인을 통해 상호 협업체계를 구축하고 물놀이 안전관리 현장 대응능력을 향상시켰다.

 

군은 이곳에 하천바닥 평탄작업 및 물막이 제거로 수심을 낮추었으며, 외류형성 및 다이빙 차단을 위해서는 고정바위를 제거하고 사고우려지역 안전선 및 부표설치 등을 통해 접근을 차단시켜 이용객의 안전을 확보했다.

군 관계자는 사고는 무관심과 안전 불감증에서 시작되는 만큼 지역주민과 관광객들이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에 적극적인 관심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경기도는 가평, 양평, 남양주, 연천, 포천 등 5개 시·106개소에 7억여원을 들여 물놀이 안전시설 3718개를 설치하고 안전요원 107명을 배치 운영함으로써 여름철 물놀이 안전사고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포천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 공연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반월아트홀에서는 ‘2019 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이 오는 16일부터 3일간 소극장에서 펼쳐진다. 마임과 인형극의 만남, ‘마술인형 선물’은 일본 어린이 국제 축제, 터키 이즈미르 국제인형극제, 춘천인형극제 등 국내ㆍ외 다수의 인형극 축제에 공식 초청작으로 선정 되고 작품성을 인정받은 작품이다. 외롭고 가난한 노인부부의 소소한 이야기를 담은 ‘마술인형 선물’은 이야기에 대사가 없지만 마술사 출신 배우들이 사람 크기만 한 인형을 조종하며 다양한 마술로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새로운 방식으로 노부부의 이야기를 통해 인생을 아련하게 돌아보게 되어 눈길을 끈다. 반월아트홀 관계자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가족이 함께 관람하면 좋을 공연을 선보이게 되었다.’며 ‘공연을 관람하다 보면 남녀노소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일상적이고 보편적인 주제이기에 가슴 한편이 따뜻해짐을 느끼게 되고, 마법에 걸린 인형들이 선보이는 판타지 속으로 빠져드는 관람 내내 행복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공연관람 예매 및 문의는 반월아트홀 홈페이지(WWW.bwart.net) 또는 반월아트홀 매표소(031-540-62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