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외국인 주민 및 다문화 가족 지원협의회 위원 위촉식 개최

URL복사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시장 박윤국)9일 시청 시정회의실에서 ‘2021 포천시 외국인 주민 및 다문화 가족 지원협의회 위원 위촉식을 개최했다.


포천시 외국인주민 및 다문화가족지원 협의회는 다문화가족 관련 사업에 대해 협의·조정하고, 효과적인 서비스 연계를 목적으로, 2017622일에 처음 구성되었으며, 부시장을 위원장으로, 양주출입국·외국인 사무소, 포천경찰서, 포천교육지원청 등 유관기관 관계자 및 공무원을 포함하여 15명의 위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번 회의는 신규위원 위촉식을 시작으로, 2020년 다문화가족 지원사업 추진성과 보고 및 2021년 다문화가족 지원사업 추진방향 협의와 부위원장 선출 순으로 진행되었으며, 다문화가족 사업에 대한 질의응답과 유관기관 간 협력방안 논의 등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박윤국 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우리시의 외국인 근로자, 유학생, 결혼 이민자 등 다양한 형태로 살아가는 외국인 주민은 21천여명으로 그 중 다문화 가족은 896세대로 외국인 주민 및 다문화 가족들이 코로나 19 여파로 어려운 상황에서 소외되지 않고 안전하게 지낼 수 있도록 마스크를 배부하고, 재난기본소득도 포천시민으로서 자부심을 갖도록 동일하게 지급하였다.”앞으로도 우리시에 거주하는 모든 외국인 주민들이 평화로 만들어 가는 행운의 도시 포천 일원으로서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존중받으며 당당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춘식 국회의원, 포천·가평 행안부 특교 31억원 확보 [포천=황규진 기자] 국민의힘 최춘식 국회의원(포천·가평, 경기도당위원장)은 29일 포천시·가평군의 현안 해결과 재난 안전을 위한 상반기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총 31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확보한 포천시·가평군 특교는 구체적으로 ▲국도43호선(자작~어룡간) 우회도로 개설공사 10억원 ▲생활방범용(다목적)CCTV 설치사업 6억원 ▲장애인재활(체육)지원센터 건립 10억원 ▲상천저수지 보수보강 공사 5억원 등이다. 포천시 국토43호선(자작~어룡간) 우회도로 개성공사(10억원)는 국도43호선 위주의 도로에서 우회도로 확보를 통한 교통편의 제공으로 주변 지역개발을 촉진하여 국토 균형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사업이다. 포천시 생활방범용(다목적)CCTV 설치사업(6억원)은 각종 범죄와 사고로부터 주민들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인프라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이번 특교 확보로 강력 범죄예방 및 지역 주민의 생활여건이 개선될 전망이다. 가평군 장애인재활(체육)지원센터 건립(10억원)으로 장애인의 특성에 맞는 재활 및 체육활동 지원과 장애인단체의 열악한 근무환경 개선을 크게 기대할 수 있게 되었다. 가평군 상천저수지 보수·보강 공사(5억원)는 시설물의 노후로 재해 피해가


"보육원 퇴소 청년들의 삶을 그린 연극 ‘조립식가족’ 공연" [경기도=황규진기자] 보육원을 퇴소하고 평범하게 살아가는 청년들이 가족을 만들어 가는 과정을 그린 연극 ‘조립식가족’(원제 : SIck’S HOUSE)이 캐스팅 라인업을 알렸다. 연극 ‘조립식가족’은 고양문화재단에서 후원을 하고, 창크리에이티브가 제작하는 연극으로, 보육원을 퇴소하고 지극히 평범한 사회인으로 살아가는 30대 4명이 설날이 되어 한 자리에 모이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보육원을 퇴소하고 다들 힘들게 20대를 보냈지만 안정적인 30대를 보내고 있는 직장인 정식, 택배 물류사원으로 근무하는 희정, 잘나가는 청년사업가 모세는 설 날 정식이네 집에서 모여 명절을 보내기로 하는데 정식이네 집에서 유부녀 ‘정미’를 만나게 되면서 각자 깊숙하게 숨어있던 아픔들이 드러나기 시작한다. 하지만 이들의 모습은 눈물보다는 웃음을 통해 관객들에게 ‘가족’이란 무엇인지를 다시 한번 생각 하게 한다. 항상 인내하고 배려심 많은 정식의 역할에는 유도겸, 네 번째 결혼을 앞두고 있는 잘 나가는 청년사업가 모세 역에는 김태영, 자립하기도 전에 보육원을 나와 택배 물류사원으로 근무하는 희정역에는 정태윤 그리고 정식의 첫 사랑이자 이 들이 싸우게 되는 원인 유부녀 정미 역에는 민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