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전체기사 보기


“포천시청 태권도부 실업팀 창단식” 개최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시장 박윤국)는 17일 시청 대강당에서 박윤국 포천시장, 손세화 시의회의장, 이철휘 국가균형발전위원회위원, 김인만 포천시체육회장, 이규석 아시아태권도연맹회장, 안용규 한국체육대학교총장, 전갑길국기원 이사장, 김경덕경기도태권도협회장을 비롯해 태권도 관계자, 포천시태권도협회 임원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포천시청 태권도부 실업팀 창단식”을 개최했다. 이날 창단식 임명장 수여, 태권도부 단기 전달식이 진행되었고, 명예감독으로 선정된 임영선 감독과 윤복채 주무 품새 선수 이승환, 오창현, 배종범, 윤지혜, 김지남 등 5명으로 팀을 구성하고 대한태권도협회 등 3개 기관에 선수등록을 마치고 정식활동에 들어갔다. 이번 남자 품새 직장부 창단은 앞으로 포천시의 이름을 널리 알리고 학교체육의 육성과 성장을 이끌 것으로 기되 된다. 시는 앞으로 각종 대회 개최를 통해 태권도 및 포천시를 홍보할 예정이다. 또한 우수선수 진로 개척 및 우수한 성적을 통해 포천시 브랜드 가치 향상 및 국위 선양에 앞장선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창단사를 통해 “오늘 창단식을 갖는 태권도부는 학교체육의 육성과 성장을 이끌고 직장운동경기부를 활성화하는 시발점이

민선 초대 김인만 포천시체육회장 취임

[포천=황규진 기자] 민선 초대 포천시체육회장에 선출된 김인만회장이 17일 취임하면서 본격적인 민선체육회장 시대를 열렸다. 김 회장에 대한 임기는 이날부터 오는 2024년 정기총회 전날까지 4년간이다. 포천시 여성회관 3층 청성홀에서 열린 이날 취임식에는 박윤국 포천시장, 조용춘 시의회의장, 임종훈 시의원, 이원웅 경기도의원을 비롯해 종목별 체육단체회장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체육회기 입장, 취임사, 축사, 체육회장기 이양, 기념찰영 순으로 진행됐다. 김인만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앞으로 운영과 재정적인 면에서 예상치 못한 어려움과 난관이 많이 있겠지만 포천시 체육인과 온 힘을 합쳐 모두가 행복해지는 체육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으로 자치단체장의 체육회장 겸직이 금지됨에 따라 실시한 선거에서 단독후보로 출마해 찬반 투표 없이 당선됐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축사를 통해“오늘 새로 취임하시는 포천시체육회 김인만 민선 초대회장 취임을 우리 포천 시민과 그리고 체육인 여러분과 함께 깊은 축하 드린다.”며“앞으로 김인만 포천시 체육회장님을 주축으로 올해 경기도체육대회, 포천 한탄강 마라톤 대회 등 포천시 체육회의 모

포천시축구협회, ‘2020년 축구인의 밤’ 성료

[포천=황규진 기자] 포천시축구협회(회장 강명호)는 1월 16일 오후 7시, 가연웨딩홀 3층에서 ‘2020 축구인의 날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올 한해 동안 포천시 축구 발전을 위해 애쓴 축구가족에게 깊은 감사의 자리와 축구인들의 화합의 장으로 마련됐으며 ▲국민의례 ▲표창패수여 ▲우수단체시상 ▲이임회장 공로패 수여 ▲유스 지원용품 전달 ▲ 인사말 및 축사 ▲만찬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박윤국 포천시장을 비롯해 조용춘 포천시의회의장, 강준모 시의회부의장, 연제창. 임종훈. 박혜옥 시의원을 비롯해 30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강명호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올 한해 포천축구가 이만큼 성장할 수 있었던 것은 축구클럽 관계자들의 노고와 희생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앞으로 축구동호인들의 화합과 축구를 통한 생활체육의 저변확대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축사를 통해“그동안 침체된 지역을 깨우고 새로운 바람을 불어 넣었다면, 이제는 시민과 함께 힘찬 비상을 시작할 때가 왔으며, 그 중심에는 축구관계자 여러분도 포함되어 있었다.”며“앞으로 축구인 여러분께서 애정을 가지고 많은 응원과 격려를 해주시고, 포천이 축구 명품도시로







의정부문화재단,김영임의 “희희낙락” 콘서트 대면 공연 개최 [의정부=황선빈 기자] 경기도 의정부문화재단(대표이사 손경식)이 기획공연 <김영임&김용임과 함께하는 희희낙락> 콘서트를 대면 공연으로 재개한다. 지난 8월, 코로나19 2.5단계 격상 이후 예정되어 있던 모든 기획공연과 주요 축제가 취소, 연기되고 비대면 온라인 공연으로 전환하여 추진한지 약 3개월여 만에 대면공연 재개를 알린 것이다. 국악명창 김영임의 <희희낙락> 콘서트는 오는 11.6(금) 오후 8시 의정부예술의전당 대극장 관객들을 맞으며, 코로나19로 지친 지역의 중장년 관객들을 위한 대중성 있는 콘텐츠로 오랜 기간 비워둔 객석을 가득 채워 지역민과 공연장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경기명창 김영임은 ‘전통’ 이라는 다소 어렵고 낯선 단어를 ‘오늘’ 이라는 현실로, ‘친근함’이라는 이웃으로 이끌어 온 주인공이다. 또한 ‘민요’라는 장르를 자연스럽게 이 시대의 모든 이들에게 되돌려 준 장본인이며, 진정한 우리 것 찾기를 실천하게 하는 선구자적 역할을 해 온 국악명창이다. 또한 김영임은 한국을 상징하는 아리랑을 가장 멋스럽고 심혈을 기울여 부르는 소리꾼이다. 전 세계인들에게 이미 ‘한국인의 노래’ 로 각인 된

이미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