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전체기사 보기


포천시, 소규모 사업장 대기 방지시설 지원사업 예산 증액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는 2019년 소규모 사업장 대기 방지시설 설치 지원사업을 시범사업으로 시작해 2020년까지 2년간 196개소 172억 원을 지원해왔다. 2021년도에는 약 85억 원으로 사업을 시작해 이번 추경에 약 10억 원을 증액해 더 많은 소규모 사업장에 대기 방지시설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사업은 10%의 자부담만으로 소규모 사업장에 대기 방지시설을 개선할 수 있고, 특히 10%의 자부담 비용도 경기도가 운영하는 환경보전기금을 통해 융자받을 수 있어 자금 여력이 부족한 영세 사업장도 사업을 진행할 수 있다. 지원 대상은 대기배출시설 4~5종 사업장 가운데 중소기업 또는 중소기업협동조합이거나 보일러, 냉온수기, 건조기 등 대기배출시설을 운영하는 개인 등으로, 사물인터넷(IoT) 계측기를 설치하고 3년 이상 방지시설을 운영해야 하는 의무를 갖게 된다. 소규모 사업장 방지시설 설치 지원사업은 대기 오염물질을 배출하는 소규모 사업장에 사업비를 지원 ▲노후시설 교체설치 및 개선 ▲악취(VOCs) 방지시설 설치 ▲백연방지시설 설치 등의 조치를 통해 대기질 개선을 도모하는 사업이다. 윤정아 환경지도과장은 “대기배출허용기준이 강화되어 배

박윤국 포천시장, 관내 기업체 찾아 현장 목소리 청취

[포천=황규진 기자] 박윤국 포천시장은 8일 신성아르마니(대표 서진석) 포천시 소흘읍 한성길 55와 ㈜이고진 (대표 이종애) 포천시 가산면 포천로 736번길 23 기업체를 방문해 기업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날 기업체 방문은 기업의 애로 및 건의사항을 직접 청취해 효과적인 해결방안을 모색하고, 불합리한 규제를 적극 발굴해 해당부처에 건의하는 등 기업하기 좋은 지역 환경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특히, 코로나19의 확진자가 확산되는 등 지역사회 감염사례가 증가되는 상황으로 이에 따른 기업 피해 여부 파악을 위해 회사 관계자들과 격의 없는 대화를 이어갔다. 신성아르마니는 침대 매트리스 생산하고 있으며, 매출액은 2,800 백만원 총 21여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다. 이어 방문한 ㈜이고진은 헬스운동기구 생산 업체로 대한민국 최초 헬스기구 전문몰을 운영하고 있으며, 매출액 58,204 백만원의 총 121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다. 박윤국 시장은 간담회 자리에서 “현재 코로나19로 인해 자재값 폭등으로 매우 어려운 시기이지만 이 상황을 잘 이겨내면 오히려 전화위복의 계기가 될 수 있다”며“우리 지역 내 기업들이 어려움 없이 원활하게 업체를 운영해 나갈 수 있도록 기업

박윤국 포천시장, 기업 규제·애로 청취 중소기업 현장 방문

박윤국 포천시장은 3일 포천시 영북면 호국로 3498-15위치한 “㈜세종몰(대표 신형석)” 기업체를 방문해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날 기업체 방문은 기업의 애로 및 건의사항을 직접 청취해 효과적인 해결방안을 모색하고, 불합리한 규제를 적극 발굴해 해당부처에 건의하는 등 기업하기 좋은 지역 환경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특히, 코로나19의 확진자가 수도권에 집중 확산되는 등 지역사회 감염사례가 증가되는 상황으로 이에 따른 기업 피해 여부 파악을 위해 회사 관계자들과 격의 없는 대화를 이어갔다. ㈜세종몰은 국내 최고의 탄산분필, 탄산형광분필, 분필홀더 등 문구를 생산하고 있으며 총 19여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다. 박윤국 시장은 간담회 자리에서 “현재 대내외적으로 매우 어려운 시기이지만 이 상황을 잘 이겨내면 오히려 전화위복의 계기가 될 수 있다”며 “우리 지역 내 기업들이 어려움 없이 원활하게 업체를 운영해 나갈 수 있도록 기업 지원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이어 신형석 대표는 시의 건의사항으로 현재 영북면 야미리 280-8번지 외 7필지에 공장 이전을 위한 신규허가를 진행중임. 2021년 12월이현재 공장 임대기간 만료라서 신속한 허가를 검토요청

경기도, 2021년 기업SOS대상 평가 포천시 ‘대상’ 수상

- 상패 및 포상금 수여‥포상금은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지역화폐’로 지급

[경기도=황규진기자] 경기도는 포천시를 ‘2021년도 경기도 기업SOS대상’의 영예의 대상 시군으로 최종 선정했다고 16일 밝혔다. ‘기업SOS대상’은 경기도가 공정하고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드는데 힘쓴 시군을 선정해 인센티브를 제공, 시군들 간 선의의 경쟁을 유도해 기업애로 업무추진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추진하는 제도다. 이번 평가에서는 지난 2020년 한해 각 시군별 추진했던 기업애로 처리, 기업규제 개선, 예산지원, 기업하기 좋은 시책추진, 홍보실적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했다. 그 결과 포천시를 대상 시군으로, 파주시와 남양주시, 이천시, 동두천시를 그룹별 최우수상 시군으로 각각 선정했다. 포천시는 지난해 단체장 주관 기업현장 간담회 및 현장방문 등 활발한 활동을 벌였고, 경기도와의 협업으로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기업애로를 적극 해소하는데 힘썼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중소기업 내 직원 휴게실 설치 지원 등 열악한 노동환경을 개선해 민선7기 경기도가 추구하는 ‘노동이 존중받는 세상 실현’에 적극 동참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얻었다. 최우수상은 공정한 평가를 위해 공장등록 수에 따라 A, B, C, D 등 총 4개 그룹으로 나눠 수상 시군을 선정했다. A






경기도, 해외 투자유치 희망 기업 모집. 기업당 1천만 원 활동비 지원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지역경제의 빠른 회복을 위해 도내기업의 해외 투자유치 활동비를 지원하는 ‘2022 글로벌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참여 기업을 4월 7일까지 모집한다. 이 사업은 경기도 기업의 해외 투자유치 활동을 지원해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목적을 두고 2019년부터 매년 추진 중인 사업이다. 지원항목으로는 ▲지식재산권(국내외 특허, 상표, 디자인) 출원비 및 등록비 ▲인증수수료 ▲투자유치 동영상 및 카탈로그 제작 ▲번역 ▲기술도입 컨설팅 ▲신규 투자 및 증자 관련 법무 비용 ▲환경 컨설팅 등으로 해외 투자유치 활동에 필요한 전반적인 비용을 항목당 500만 원 한도로 최대 1,000만 원까지 지원한다. 또한, 투자유치 전문컨설팅 기관을 위촉해 맞춤형 자문 활동도 전개할 예정이다. 지원 대상은 해외 투자유치를 계획하고 있거나 진행 중인 경기도 소재 중소기업 및 외투기업이다. 지난 3년간 경기도 투자진흥과에서 추진한 ‘글로벌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러시아 혁신기술 상용화 사업’, ‘글로벌비지니스 기업매칭사업’, ‘경기도 유턴기업 지원사업’에 참여한 기업은 가산점을 부여해 지원 사업간 시너지효과도 거둘 계획이다.


이미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