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포천시, 제7대 포천시축구협회장에 강명호 씨 당선

URL복사

[포천=황규진 기자] 강명호 포천시축구협회장 당선인은 18일 실시한 선거에서 단독 후보로 출마해 무투표로 당선인으로 결정돼 19일 당선증을 교부받았다.

30년간 축구동호인으로 포천 축구 발전에 이바지해 온 강 당선인은 포천시 축구발전을위해 활동하며 포천시민축구단 K-4리그 우승, 각종 전국, 도대회 축구대회 등에서 우승에 큰 역할을 하는 등 축구와 오랜 연을 맺어왔다.

 

특히 코로나19로인해 경기가 취소되는 가운데에서도 2020년 대통령기 전국 축구대회 장년부(70) 단일팀으로 나가 8강에 오르고 또한 50대가 추측이되어 경기가 진행된 K-7리그를 원만히치러 기초자치단체팀으로 큰 이슈를 받았다.

 

강 당선인은 그동안 포천시 축구발전을 위해 축구인생에서 남다른 기간을 지내온 30년이었는데, 포천시축구협회장으로 재 당선돼 감회가 새롭다앞으로 동호인들을 위해 더욱더 봉사할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엘리트와 생활 축구 균형 발전을 위해 연계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축구인으로 살아오면서 쌓은 인맥을 활용해 지역 연계 사업도 활발하게 추진 앞으로 포천축구협회 발전을 위해 큰 힘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강 당선인의 임기는 현 협회장 임기가 끝나는 2021119일 이후부터이며 2024119일까지 협회장직을 수행하게 된다.




경기도, ‘2021 섬유제조 활성화 및 역량강화’ 사업 추진 [경기도=황규진기자] 경기도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도내 특화산업인 섬유기업의 제조 역량강화를 위해 「2021 섬유제조 활성화 및 역량강화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19로 판로개척이 어려운 상황을 섬유산업 혁신과 역량강화로 극복하기 위한 것으로, 올해는 ‘이업종기업 융합제품 제조 역량강화’, ‘경기섬유 핵심인재 혁신성장’, ‘니트 유니폼 개발·사업화’ 3개 분야를 추진한다. 첫째, 기업 간 유기적인 교류를 통해 기술지식을 공유해 창의적인 시제품을 개발하는 ‘이업종 융합제품 제조 역량강화’는 서로 다른 이업종 기업 간 협업으로 새로운 시제품 제작을 할 때 참여기업에게 최대 500만 원을 지원하는 식으로 추진된다. 2020년에는 전년도에 비해 50% 증가한 41개 기업이 참여해 약 20여 종의 융합 시제품을 만들었고, 이중 섬유-의료기기, 기능성 사무용 의자, 닥섬유 니트의류, 업사이클링 가죽소품, 나염섬유원단 활용 소반, 디지털 표면가공 가구 등은 양산이 추진되고 있다. 둘째, ‘경기섬유 핵심인재 혁신성장 지원’은 지역 섬유산업을 이끌어 갈 핵심인재의 과감한 도전정신을 함양하고 글로벌 시장에서의 대응 역량을 높이기 위해 추진하

김미경 작가, "한국 전통의 미와 국악기의 향연" 도자회화전 도판에 회화를 접목하여 독특한 예술작품을 탄생시키는 김미경 작가는 2021년 4월 7일(수) ~ 4월 13일(화)까지 서울 인사동 소재의 아리수갤러리에서 "한국 전통의 미와 국악기의 향연" 타이틀로 전시 진행 중에 있다. 한국의 아름다운 달항아리를 자신으로 생각하며 감정이입을 시켜 차분하고 정갈한 느낌의 전통미를 완성시키기 위해 노력했고, 국악기 이미지를 작품에 반영하여 깊이 있는 한국의 전통예술을 알리고자 했다. 전시 중인 작품은 도판을 양각으로 새긴 저부조 형태의 작품으로 손으로 만지면 이미지의 형태를 촉감으로 느낄 수 있어 매력적이다. 작품명 "창가에 놓인 달항아리"는 어렸을 적 한옥에서 살던 추억을 떠올리며 작품을 제작하였으며, 창가 옆으로 꽃들이 만발한 한옥의 정겨운 기억은 성인이 되어도 잊을 수 없는 풍경으로 작품의 소재가 되었다. "꽃 속에 핀 해금" 작품은 가야금과 해금 연주자로 활동하는 자녀들을 응원하고 우리 전통악기를 보며 고유의 소리를 상상하도록 했다. "청춘" 작품은 강열한 파란색의 바탕으로 겁 없고 희망을 품은 젊음을 표현하였다. "지천명" 작품은 투박한 달항아리 이미지를 새겨 넣어 수수한 매력을 발산하며 자개를 활용해 테두리를 만들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