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경기 꿈틀 SOC 복합화 사업 입면 디자인 선호도 조사

URL복사

[양주 =박지환 기자] 경기도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오는 20일까지 시민, 공무원 등을 대상으로 경기 꿈틀 생활 SOC 복합화 시설입면 디자인 선호도 조사를 실시한다.

이번 조사는 덕정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경기 꿈틀 생활 SOC 복합화 시설입면 디자인 계획에 대한 시민 의견을 수렴, 이용자 눈높이에 맞고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건축물 컨셉과 외장재 디자인을 최종 선정하고자 진행한다.

 

입면 디자인 계획()은 메탈판넬과 루버를 사용해 미래지향적이고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한 1과 적벽돌을 사용해 친환경적이고 주변 건축물과 이질감 없이 어우러지는 이미지를 주는 2’, 가공성이 우수하며 깔끔한 분위기와 다양한 컬러연출이 가능한 복합판넬을 사용한 3등 총 3개로 구성했다.

 

선호도 조사는 양주시 홈페이지를 통한 온라인 설문과 함께 덕정도시재생 주민협의체, 지역 사회단체장 설문 등으로 실시한다.

 

이번 선호도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내부 회의를 거쳐 최종 입면 디자인 계획 확정 후 기본설계 완료, 실시설계 추진 등을 통해 시민이 원하는 디자인 건축물을 건립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시설은 국무조정실 주관 ‘2021 생활SOC 복합화 공모에 덕정 경기꿈틀 사업으로 선정돼 지역 주민의 정주여건 개선과 생활편익 향상을 위해 건립하는 복합화 시설이라며 시민 의견을 적극 반영할 예정인 만큼 이번 선호도 조사에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 꿈틀 생활 SOC 복합화 시설은 총사업비 332억원을 투입, 덕정동 140-1 일원에 건축연면적 10,178, 지상 8층 지하 2층 규모로 기존 회천1동 행정복지센터를 스포츠·문화·교육 등 다양한 생활밀착형 시설을 복합화해 새롭게 건립하는 사업으로 오는 2023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경기도, 해외 투자유치 희망 기업 모집. 기업당 1천만 원 활동비 지원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지역경제의 빠른 회복을 위해 도내기업의 해외 투자유치 활동비를 지원하는 ‘2022 글로벌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참여 기업을 4월 7일까지 모집한다. 이 사업은 경기도 기업의 해외 투자유치 활동을 지원해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목적을 두고 2019년부터 매년 추진 중인 사업이다. 지원항목으로는 ▲지식재산권(국내외 특허, 상표, 디자인) 출원비 및 등록비 ▲인증수수료 ▲투자유치 동영상 및 카탈로그 제작 ▲번역 ▲기술도입 컨설팅 ▲신규 투자 및 증자 관련 법무 비용 ▲환경 컨설팅 등으로 해외 투자유치 활동에 필요한 전반적인 비용을 항목당 500만 원 한도로 최대 1,000만 원까지 지원한다. 또한, 투자유치 전문컨설팅 기관을 위촉해 맞춤형 자문 활동도 전개할 예정이다. 지원 대상은 해외 투자유치를 계획하고 있거나 진행 중인 경기도 소재 중소기업 및 외투기업이다. 지난 3년간 경기도 투자진흥과에서 추진한 ‘글로벌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러시아 혁신기술 상용화 사업’, ‘글로벌비지니스 기업매칭사업’, ‘경기도 유턴기업 지원사업’에 참여한 기업은 가산점을 부여해 지원 사업간 시너지효과도 거둘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