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2022년 제19회 경기소리보존회 정기공연 개최

[양주 =박지환 기자경기도 양주시는 오는 3일 오후 4시 옥정중앙공원 잔디마당 야외공연장에서 경기소리보존회 양주시지부(지부장 송태춘)의 제19회 정기공연 테마가 있는 국악여행을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올해 개최되는 정례 공연인 제19회 경기소리보존회 정기공연 테마가 있는 국악여행은 양주시 역사와 유래가 담긴 양주아리랑(이상균 교수 작사 / 송태춘 초연 작곡)으로 시작된다.

 

이번 공연은 사물놀이, 길놀이, 선반판굿, 한국무용, 아리랑 연곡, 장기타령, 배띄어라, 가곡 잔향, 가야금 병창, 사물놀이 가위치기 등 국악 계열의 다양한 곡으로 구성됐다.

 

또한 특별출연으로 서울시 무형문화재 제47호 시조(경제) 보유자 변진심의 공연과 포천시 향토유적 제50호 가노농악이 예정돼 있어 공연 관람객에게 다채롭고 흥미로운 볼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공연을 통해 시민들이 문화를 향유하는 시간을 갖고 우리 전통음악의 아름다운 가락을 눈과 귀로 즐겼으면 한다공연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소리보존회 양주시지부는 양주시의 문화예술 발전과 시민을 위한 수준 높은 전통문화의 제공을 위해 2003년에 창단하여 20년 가까이 매년 정기공연과 수기공연, 찾아가는 문화공연 및 나눔공연을 개최하고 있다.




경기도, 우수 환경서비스 기업 11곳 선정 지원. 참여 기업 모집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도내 우수 환경서비스 기업을 선정해 기업 홍보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기로 하고 참여기업을 모집한다고 4일 밝혔다. 우수 환경서비스 기업 선정은 사회공헌 등 기업 경영에 모범이 되고 오랜 기간 영업해 신뢰도가 높은 우수 기업을 선정해 혜택을 제공하는 환경서비스업체에 대한 특화된 지원방안이다. 도는 신청한 기업에 대해 기술수행능력, 경영상태, 신인도 등 공통지표 및 업종별 지표(환경전문공사업/ 측정대행업/ 관리대행기관/ 환경컨설팅회사)로 나눠 심사를 통해 상위 11개소를 선정할 예정이다. 우수 환경서비스 기업으로 선정될 경우 ▲언론 홍보 및 도 홈페이지 정보 제공 ▲지도점검 간소화 ▲경기도 유망환경기업 지정 시 가점 부여 ▲경기도지사 표창장 수여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신청 자격은 등록일로부터 공고 마감일 기준 10년 이상 영업한 환경서비스기업이며, 참여하고자 하는 기업은 신청서류를 작성해 오는 10일까지 이메일(ysin0305@gg.go.kr)로 제출하면 접수가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 홈페이지(gg.go.kr) 고시‧공고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김상철 도 환경안전관리과장은 “우수 환경서비스기업 선정을 통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