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기업

백영현 포천시장, 중소기업 애로사항 청취 첫 행보로 ㈜일흥 방문

[포천=황규진 기자] 백영현 포천시장은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과 중소기업의 생생한 의견을 시정에 반영하기 위해 11일 선단동에 소재한 일흥을 방문해 에로사항을 청취하고 지원방안을 마련했다.

일흥(대표 유용남, 김상한)의 주생산품은 내·외장램프 등의 자동차부품으로 1969년 창립 후 50년이 넘는기간 동안 다양한 제품개발로 각종 품질인증과 표창을 획득한 우수기업이다. 100PPM 품질인증을 받았고, 대통령 표창, 산업자원부장관 표창 등을 받아 회사의 경영능력을 인정받았다. 또한 국내시장뿐만 아니라 해외시장 개척을 위해 노력하여 2018년에는 무역협회에서 1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

 

이날 기업 규제애로청취 현장방문은 백영현 포천시장, 손세화 포천시의회 시의원, 윤종애 선단동장, 조대룡 기업지원과장 등이 함께 하였으며 기업애로에 대한 간담회와 공장제조시설 견학 등으로 진행됐다.

 

김상한 일흥 대표는 포천시 및 경기도 지원사업으로 소규모기업환경 개선사업에 선정되어 도움을 받았다.”며 고마움을 표시하였다. 그리고 점용허가 관련 사항 등의 각종 기업애로사항 해결을 요청했다.

 

백영현 포천시장은 기업들이 성장해 나갈 수 있는 바른성장 미래도시를 만드는 것이 우리가 할 일이다. 일흥이 포천과 함께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 아울러, 포천-철원 고속도로 연장과 같은 기반시설 조성 등을 통해 관내 기업들이 기업애로를 풀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손세화 포천시의회 시의원은 앞으로 포천시가 기업하기 좋은 도시로 더욱더 도약해 나갈 것이라 생각한다. 이런 환경을 발판삼아 일흥이 더욱 발전해 나가기를 바라며 우리 의회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천시는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들을 위한 경영 자금출연, 관내 대학과 연계한 창업보육센터 지원, 소규모 기업환경 개선사업, 디자인개발 지원 등 기업 경쟁력을 강화해 일자리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의정부시 중점 기업유치 대상지 선정회의 개최" [의정부 =황규진 기자] 경기도 의정부시는 9일 의정부시 기업유치 가용부지 현황을 검토하고 향후 공모사업 후보지 추천에 대비한 중점 기업유치 대상지 선정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김동근 의정부시장 주재로 시의 기업유치와 도시개발을 담당하고 있는 경제일자리국장, 균형개발추진단장, 기업경제과장, 도시정책과장, 균형개발과장, 투자사업과장이 한자리에 모여 의정부시의 기업유치 환경 및 추진 방향에 대해 공유하고 국가 및 민간 공모사업 시 제안할 대상 부지에 대해 논의했다. 의정부시는 소규모 입지를 활용한 효과적인 기업유치를 위해 단순 제조업종이 아닌 IT, 바이오, 모빌리티 등 고부가가치 산업군 집중 유치와 전도유망한 스타트업 기업을 유치․육성하는 방향성에 대해 의견을 모으고 2023년 중점 기업유치 대상지에 대해 부서간 의견 조율 및 협업을 결정했다. 김동근 의정부시장은 “의정부시는 반환공여지라는 기회의 땅, 편리한 교통, 경기북부 행정의 중심이라는 인프라의 장점을 살려 잘 준비해 적극적인 자세로 기업유치에 힘쓰겠다”며, “많은 기업과 인재들의 관심을 당부드리며 영양가 있는 기업유치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경기북부 미래산업의 신성장 거점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