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기업

박윤국 포천시장, 관내 기업체 찾아 현장 목소리 청취

[포천=황규진 기자] 박윤국 포천시장은 8일 신성아르마니(대표 서진석) 포천시 소흘읍 한성길 55이고진 (대표 이종애) 포천시 가산면 포천로 736번길 23 기업체를 방문해 기업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날 기업체 방문은 기업의 애로 및 건의사항을 직접 청취해 효과적인 해결방안을 모색하고, 불합리한 규제를 적극 발굴해 해당부처에 건의하는 등 기업하기 좋은 지역 환경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특히, 코로나19의 확진자가 확산되는 등 지역사회 감염사례가 증가되는 상황으로 이에 따른 기업 피해 여부 파악을 위해 회사 관계자들과 격의 없는 대화를 이어갔다.

 

신성아르마니는 침대 매트리스 생산하고 있으며, 매출액은 2,800 백만원 21여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다.

 

이어 방문한 이고진은 헬스운동기구 생산 업체로 대한민국 최초 헬스기구 전문몰을 운영하고 있으며, 매출액 58,204 백만원의 121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다.

박윤국 시장은 간담회 자리에서 현재 코로나19로 인해 자재값 폭등으로 매우 어려운 시기이지만 이 상황을 잘 이겨내면 오히려 전화위복의 계기가 될 수 있다우리 지역 내 기업들이 어려움 없이 원활하게 업체를 운영해 나갈 수 있도록 기업 지원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신성아르마니 서진석 대표는 회사 재정상 제조시설과 마케팅 둘다 투자하기엔 어려움이 있는데 포천시에서 마케팅에 많은 지원을 해주기를요청했다.

 

이에 박 시장은 포천시에서는 관내 제조업체의 마케팅 지원을 위해 전시회 지원, 해외시장개척단, 특허인증 지원, 홈페이지 제작지원, 카탈로그 제작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경기도,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 합동회의 개최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부품 국산화와 해외 투자유치 등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사업에 대해 정부-지자체 간 협업체계 구축에 나선다. 경기도는 중소기업 글로벌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을 추진 중인 경기도 산하기관과 정부 유관사업 수행기관 합동회의를 오는 26일까지 사업 분야별로 총 3회에 걸쳐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참석 대상 기관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테크노파크 등 경기도 산하기관과 한국소재부품장비투자기관협의회(KITIA), 한러혁신센터,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TIPA),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한국자동차연구원, 한국산업기술진흥원, KIC유럽 등 정부의 유관 기업지원 사업수행 공공기관이다. 대상사업 중 경기도 소관 사업은 ▲글로벌 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미래차 산업전환 지원사업 ▲독립국가연합(CIS) 국가 혁신기술 상용화사업 ▲글로벌 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해외 투자유치) 등 총 4개 분야이다. 이와 함께 ▲소재·부품·장비산업 자립화 연구지원(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경기 창업허브 글로벌 엑셀러레이팅(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중소기업 기술혁신개발 ▲해외원천기술 상용화 기술개발 등 경기도 산하기관이나 정부 유관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