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수레울아트홀, 정동하&소향 THE GREATEST '전율' 콘서트 개최

URL복사

[연천=권 순 기자]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가수 소향과 감미로운 음색의 정동하가 연천수레울아트홀 겨울 마지막 무대에 오른다.


연천군시설관리공단(이사장 김응연)은 다음달 11일 오후 7연천수레울아트홀에서 정동하 & 소향 THE GREATEST <전율> 콘서트를 개최한다.

이번 콘서트는 코로나19로 힘든 연천군민을 위해 진행됐던 코로나19 극복 프로젝트 힘내자 연천의 마지막 시리즈로, 한국의 머라이어 캐리로 불리우는 소향과 그룹 부활의 최장수 보컬로 활동을 마치고 솔로가수로 활발히 활동 중인 정동하의 진가를 확인할 수 있는 콘서트이다. 연천군민들의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전석 매진됐다.

공연은 단계적 일상회복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에 따라 전석 오픈으로 진행하며, 접종완료자, PCR음성확인자 등은 개인당 증명서 지참이 필수로 이뤄져야 관람이 가능하다.

기타 자세한 공연 문의는 연천수레울아트홀(031-834-3770)으로 하면 된다.




경기도, 해외 투자유치 희망 기업 모집. 기업당 1천만 원 활동비 지원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지역경제의 빠른 회복을 위해 도내기업의 해외 투자유치 활동비를 지원하는 ‘2022 글로벌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참여 기업을 4월 7일까지 모집한다. 이 사업은 경기도 기업의 해외 투자유치 활동을 지원해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목적을 두고 2019년부터 매년 추진 중인 사업이다. 지원항목으로는 ▲지식재산권(국내외 특허, 상표, 디자인) 출원비 및 등록비 ▲인증수수료 ▲투자유치 동영상 및 카탈로그 제작 ▲번역 ▲기술도입 컨설팅 ▲신규 투자 및 증자 관련 법무 비용 ▲환경 컨설팅 등으로 해외 투자유치 활동에 필요한 전반적인 비용을 항목당 500만 원 한도로 최대 1,000만 원까지 지원한다. 또한, 투자유치 전문컨설팅 기관을 위촉해 맞춤형 자문 활동도 전개할 예정이다. 지원 대상은 해외 투자유치를 계획하고 있거나 진행 중인 경기도 소재 중소기업 및 외투기업이다. 지난 3년간 경기도 투자진흥과에서 추진한 ‘글로벌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러시아 혁신기술 상용화 사업’, ‘글로벌비지니스 기업매칭사업’, ‘경기도 유턴기업 지원사업’에 참여한 기업은 가산점을 부여해 지원 사업간 시너지효과도 거둘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