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경기도극단 제1회 “어린이 연극축제” 시작

[경기도 =황규진기자경기도극단(예술감독 한태숙)2022 레퍼토리 시즌을 제1<어린이 연극축제>로 시작한다. 오는 429()부터 58()까지 11일 동안 경기아트센터 소극장에서 <엄마이야기>, <크로키키 브라더스>, <바다쓰기> 세 작품(14)을 선보인다.

첫 번째 작품은 4월 한스 안데르센 탄생 월을 맞이하여 한스 안데르센의 명작동화 어머니 이야기(The Story of a Mother)”를 각색한 <엄마이야기>를 선보인다. 아들을 되찾기 위해 자신의 모든 것을 내어주는 강한 모정과 죽음의 섭리를 통해 사랑과 죽음의 의미를 고찰하는 작품이다. 2017()종로문화재단 아이들극장 초연 당시 한태숙 연출, 박정자 출연으로 어린이극의 수준을 끌어올렸다는 평을 받은 바 있는 수작이다. 이번 <어린이 연극축제>에서는 근종천 연출과 경기도극단 배우들이 참여한다. 원작이 가진 탄탄한 이야기의 힘과 특유의 상상력을 무대에 구현하여 감상하는 재미를 선사하며, 어린이와 성인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공연, 자녀와 부모님이 꼭 함께 봐야 할 공연으로 감동을 더할 것이다. 430일부터 51일까지 총 5회의 공연이 진행된다.

 

또한 <엄마 이야기>를 통해 아이들이 죽음이란 개념을 비극적인 정서로만 느끼는 것이 아닌, 자연스러운 순리로 받아들이며 생명에 따듯하고도 깊이 있는 시선을 갖게 하고자, 공연 이후 연극강사와 함께하는 관객 참여 워크숍을 진행한다. <엄마 이야기> 관극 후에 직접 연극 속, 태오를 떠나보내는 퍼포먼스를 만들어가며 누구에게나 찾아오는 죽음에 대해 아이들의 정서와 눈높이로 소통하는 시간을 갖는다. 워크숍은 공연 예매자 대상으로 선착순 15(가족)을 선발하여 진행할 예정이며 429() 오후 5, 430() 오후 12, 오후 4시로 총 3회 차에 걸쳐 무료로 진행한다.

 

두 번째 작품인 드로잉 서커스 <크로키키 브라더스>는 어린이날을 포함해 54일부터 56일까지 공연한다. 뉴질랜드의 크라이스트처치에서 개최된 월드 버스커즈 페스티벌에 참가한 것을 시작으로 일본, 호주, 스페인 등 세계 각국에서 공연을 하였다. 2017년에 tvN의 예능 프로그램인 문제적 남자에 출연한 것을 계기로 국내에도 이름을 알리게 되었고, 2017년부터 2019년까지 EBS의 어린이 프로그램인 딩동댕 유치원의 고정 패널로 출연하기도 한 2인조 행위예술가 그룹이다. 그림이 그려지는 과정을 통해 재미있는 코미디와 현란한 퍼포먼스를 무대에서 펼쳐 보이는 것이 특징이다. 기존에 완성된 그림만을 감상하는 것에서 벗어나 그림이 그려지는 과정을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 형태로, 예상치 못한 반전을 통해 웃음을 선사한다.

 

세 번째 작품 <바다쓰기>57()부터 58()까지 총 4회 공연으로 진행된다. 초등학교 3학년 서우의 시선으로 요즘 아이들의 마음을 그린 무대다. 받아쓰기와 신상 휴대폰, 친구와 학원, 그리고 이웃에서 만난 외국인 근로자 아저씨까지, 일상에서 벌어질법한 친밀감 넘치는 4가지 에피소드로 한글글쓰기에 대해 생각할 수 있는 기회를 갖는다. 객석의 관객과 함께 받아쓰기를 하며 어린이 관객들의 몰입을 극대화하는 힘을 가진 작품이다. 과도한 디지털 매체 사용으로 글쓰기의 중요성을 잊고 사는 현대인의 모습을 극 중 인물에 투영함으로 아동청소년과 성인들에게도 돌아보는 기회를 주는 작품이 될 것이다.

 

경기도극단 한태숙 예술감독은 요즘 초등학교에서 희곡과 무대에 대해 학습을 시키는 학교가 늘고 있다. 사람을 이해하는 공부로는 연극만큼 효과적인 것이 없을 것이다. 문학이 어떻게 입체성을 가진 예술이 될 수 있는가를 경험하는 측면에서도 만화영화에 열광하는 3, 4세 유아들에게도 무대공연을 보여 줄 필요가 있다. 실제로 접한 공연 한 편이 오래오래 생각나는 행복한 기억이 되어 연극에 대한 친밀감이 더해질 것이다라고 어린이 연극축제 개최 취지를 밝혔다. 경기도극단은 올해 <어린이 연극축제>를 시작으로 앞으로 매년 수준 높은 어린이 연극을 소개하는 축제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경기도극단은 제1<어린이 연극축제>를 개최함으로써 경기도 내 약 110만 유아, 청소년에서 가족까지 아우르며 문화향유 기회를 제공함과 동시에 미래 관객 개발을 도모하고자 한다.

 

덧붙여 경기아트센터·경기도극단이 처음으로 펼치는 <어린이 연극축제>에 도민들의 참여와 의미를 더하고자 슬로건 공모전을 진행하여, ‘작은 숨에 닿을 때, 큰 꿈이 열린다.’를 선정하였다. 도민이 제안한 슬로건을 활용해 어린이 연극축제를 홍보할 예정이다. 슬로건 공모전에 선정된 당선작(1)과 우수작(5), 아차상(1)에게는 소정의 상품과 <어린이 연극축제> 공연 티켓을 증정할 예정이다




경기도,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 합동회의 개최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부품 국산화와 해외 투자유치 등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사업에 대해 정부-지자체 간 협업체계 구축에 나선다. 경기도는 중소기업 글로벌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을 추진 중인 경기도 산하기관과 정부 유관사업 수행기관 합동회의를 오는 26일까지 사업 분야별로 총 3회에 걸쳐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참석 대상 기관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테크노파크 등 경기도 산하기관과 한국소재부품장비투자기관협의회(KITIA), 한러혁신센터,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TIPA),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한국자동차연구원, 한국산업기술진흥원, KIC유럽 등 정부의 유관 기업지원 사업수행 공공기관이다. 대상사업 중 경기도 소관 사업은 ▲글로벌 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미래차 산업전환 지원사업 ▲독립국가연합(CIS) 국가 혁신기술 상용화사업 ▲글로벌 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해외 투자유치) 등 총 4개 분야이다. 이와 함께 ▲소재·부품·장비산업 자립화 연구지원(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경기 창업허브 글로벌 엑셀러레이팅(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중소기업 기술혁신개발 ▲해외원천기술 상용화 기술개발 등 경기도 산하기관이나 정부 유관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