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소흘읍, 저탄소 생활실천 챌린지 홍보 캠페인 개최

[포천 =황규진 기자경기도 포천시 소흘읍행정복지센터(읍장 최기진)는 지난 3오후 송우리 시내에서 2022년 세계 환경의 날 기념 저탄소 생활실천 홍보 캠페인을 추진했다.

세계 환경의 날은 19726월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열린 유엔인간환경회의에서 국제사회가 지구환경보전을 위해 공동노력을 다짐하며 제정한 날이며, 매년 65일로 정했다.

 

이날 캠페인은 소흘읍 환경위생팀 직원 및 깨끗한 쓰레기처리 감시원 등 4명이 소흘읍 시내에서 저탄소 생활실천 챌린지탄소중립 실천포인트를 중점으로 홍보했다.


저탄소 생활실천 챌린지2050년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올해 4월부터 소흘읍에서 추진중인 캠페인으로 일상에서 탄소배출을 줄이는 생활습관들을 실천하고 SNS에 인증하여 보다 많은 사람들이 저탄소 생활실천을 생활화할 수 있도록 독려하는 챌린지이다. SNS 인증 건수에 따라 봉사시간으로도 인정해주어 청소년들에게 특히 호응이 좋다.

 

탄소중립 실천포인트는 한국환경공단에서 추진중이며, 실천 포인트 홈페이지에 가입 후 일상생활 속에서 탄소중립 생활을 실천하고 포인트를 적립하면 경제적 혜택으로 돌려주는 제도이다.

 

최기진 소흘읍장은 “202265일 세계 환경의 날을 맞아 다시 한번 기후위기의 심각성에 공감하고, 저탄소 생활실천 홍보 캠페인을 통해 나부터 작은 것부터 환경을 위해 실천하는 습관을 가질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대표적인 탄소중립 실천항목으로는 전자영수증 발급하기, 다회용 컵 사용하기, 일회용품 사용 자제하기, 세제나 화장품 살 때 용기 가져가서 리필해오기, 전자 메일함 비우기, 대중교통 이용하기, 자전거로 출퇴근하기, 쓰레기 줄이기, 재활용품 분리배출 철저히 하기, 친환경 제품 사용하기, 냉난방 온도 조절하기, 나무 심기, 텃밭 가꾸기 등이 있다.




경기도, 우수 환경서비스 기업 11곳 선정 지원. 참여 기업 모집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도내 우수 환경서비스 기업을 선정해 기업 홍보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기로 하고 참여기업을 모집한다고 4일 밝혔다. 우수 환경서비스 기업 선정은 사회공헌 등 기업 경영에 모범이 되고 오랜 기간 영업해 신뢰도가 높은 우수 기업을 선정해 혜택을 제공하는 환경서비스업체에 대한 특화된 지원방안이다. 도는 신청한 기업에 대해 기술수행능력, 경영상태, 신인도 등 공통지표 및 업종별 지표(환경전문공사업/ 측정대행업/ 관리대행기관/ 환경컨설팅회사)로 나눠 심사를 통해 상위 11개소를 선정할 예정이다. 우수 환경서비스 기업으로 선정될 경우 ▲언론 홍보 및 도 홈페이지 정보 제공 ▲지도점검 간소화 ▲경기도 유망환경기업 지정 시 가점 부여 ▲경기도지사 표창장 수여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신청 자격은 등록일로부터 공고 마감일 기준 10년 이상 영업한 환경서비스기업이며, 참여하고자 하는 기업은 신청서류를 작성해 오는 10일까지 이메일(ysin0305@gg.go.kr)로 제출하면 접수가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 홈페이지(gg.go.kr) 고시‧공고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김상철 도 환경안전관리과장은 “우수 환경서비스기업 선정을 통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