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포천비즈니스센터 착공식" 개최

[포천 =황규진 기자경기도 포천시는 16 용정산업단지 내 사업부지(군내면 용정리 483-1)에서 ‘포천비즈니스센터’ 착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착공식에는 백영현 포천시장, 연제창 포천시의회 부의장윤충식 도의원, 안애경 시의원, 이민형 포천상공회의소 회장  유관기관  단체시민  100 명이 참석했다.
  
백영현 시장은 포천비즈니스센터 건립사업은 경기도 지역균형발전사업 우수사례에도 선정된 바 있으며, 경기북부지역 기업지원 중심지로서 비즈니스지원센터의 성공모델이 될 것이라포천비즈니스센터가 안전하고 활용도 높은 건물이 될 수 있도록 준공 및 개관까지 차질없이 준비하겠으며, 기업인들의 쉼터이자 포천의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추진하겠다.” 고 말했다.
  
포천 비즈니스센터는 지역기업에 기술과 자금  경영지원마케팅 등종합적 지원을 원스톱으로 실시해 기업 활성화와 경쟁력 제고를 돕고자 하는 시설로 8,454 부지에 지상 3건축연면적 5,311.75 규모로 건립되며, 2023 완공예정이다.

 비즈니스센터의 기업지원시설로는 수출 상담과 기업관련 국제행사를 위한 다목적컨벤션홀과 세미나실비즈니스상담실 등이며사업비는 도비 95.5시비 104.17억원   199.67억원이 투입된다

  
또한 포천비즈니스센터는 각종 전시관세미나 및 패션쇼 등을 개최할 수 있는 컨벤션홀은 물론 회의실기업지원 유관기관 등의 업무시설을 갖춰 포천시 소재 중소기업체에 ONE-STOP, ONE-ROOF 기업지원 등 양질의 기업지원 디딤돌 역할을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포천시는 지역의 중소기업이 지역의 한계를 극복하고  시장을 개척하기 위한 자체 역량을 키우고기업체들이 최적의 시너지 효과를낼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의정부시 중점 기업유치 대상지 선정회의 개최" [의정부 =황규진 기자] 경기도 의정부시는 9일 의정부시 기업유치 가용부지 현황을 검토하고 향후 공모사업 후보지 추천에 대비한 중점 기업유치 대상지 선정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김동근 의정부시장 주재로 시의 기업유치와 도시개발을 담당하고 있는 경제일자리국장, 균형개발추진단장, 기업경제과장, 도시정책과장, 균형개발과장, 투자사업과장이 한자리에 모여 의정부시의 기업유치 환경 및 추진 방향에 대해 공유하고 국가 및 민간 공모사업 시 제안할 대상 부지에 대해 논의했다. 의정부시는 소규모 입지를 활용한 효과적인 기업유치를 위해 단순 제조업종이 아닌 IT, 바이오, 모빌리티 등 고부가가치 산업군 집중 유치와 전도유망한 스타트업 기업을 유치․육성하는 방향성에 대해 의견을 모으고 2023년 중점 기업유치 대상지에 대해 부서간 의견 조율 및 협업을 결정했다. 김동근 의정부시장은 “의정부시는 반환공여지라는 기회의 땅, 편리한 교통, 경기북부 행정의 중심이라는 인프라의 장점을 살려 잘 준비해 적극적인 자세로 기업유치에 힘쓰겠다”며, “많은 기업과 인재들의 관심을 당부드리며 영양가 있는 기업유치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경기북부 미래산업의 신성장 거점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