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포천의 지질을 보고 체험하자 프로그램 운영”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는 장애인 가족 및 다문화 가정을 위해 오는 27, 내달 14일 및 213회에 걸쳐 포천의 지질을 보고 체험하자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포천의 지질을 보고 체험하자는 비둘기낭 폭포(천연기념물 제537) 해설투어, 한탄강지질공원센터 관람 및 지질케이크 만들기 등으로 알차게 구성된 무료 체험 프로그램으로, 생생문화재 활용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특히 알록달록 나만의 지질케이크 만들기는 체험 시연 때부터 인기가 뜨거웠던 프로그램이며 2020년부터 한탄강지질공원센터에서 유료로 운영된다.

 

한탄강사업소는 더욱 다양한 문화유산 콘텐츠 사업을 발굴·운영해 많은 이들에게 보존 이상의 가치를 알린다는 방침이다. 또한 포천시 문화유산의 특징을 살리고 가족 단위 체험프로그램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지난 2014년부터 시작된 생생문화재 활용사업은 한탄강 문화유산 및 자연유산을 해설사와 함께 오감으로 즐기는 체험프로그램이다. ‘포천의 지질을 보고 체험하자역시 참가자들에게 감동과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프로그램 문의는 A&A문화연구소(전화: 010-8685-4057, 이메일: anaculture@daum.net, 카카오톡 ID: ANA2013)에서 받고 있다.

 



동두천시의회 정계숙 의원, 2020 대한민국 인물대상 수상 [동두천=박지환 기자] 경기도 동두천시의회 정계숙 의원(미래통합당, 가선거구)이 ‘2020 대한민국 인물대상’을 수상했다. 지난 24일, 연합매일신문과 ‘코리아 파워 리더 대상 선정위원회’ 주최로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인물대상 시상식’에서는 의정, 행정, 경제, 교육, 문화예술 등 사회 각 분야에서 남다른 사명감과 봉사정신으로 올바른 리더십을 발휘하고 있는 인물을 엄격히 선정해 시상했다. 정계숙 의원은 지방자치단체 의정 부문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특히 지방자치단체 의정 부문 심사에서는 지방자치 발전에 기여한 노력을 중점적으로 평가했다. 의회 질문을 통한 적극적인 행정 감시, 지역 활동을 통한 지역밀착형의 문제 해결 등으로 의정 활동을 쇄신하고 동시에 행정 개혁을 촉진한 지방의원이 선정됐다. 정계숙 의원은 의회-행정부 관계를 단순한 견제가 아닌 가치창조를 위한 동반자 관계로 한 차원 수준 높게 끌어올린 지방자치 혁신 리더십을 높게 평가받았다. 제7대~제8대 동두천시의회 재선의원인 정계숙 의원은 시정 전반에 걸쳐 지역 현안의 문제점을 날카롭게 지적하고 건설적 대안을 제시하는 등 성실한 의정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다년간 해결되지 못하고

양주시, 2021년 소규모 기업환경개선사업 신청 접수 [양주=박지환 기자] 경기도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오는 8월 14일까지 소규모 기업의 환경 개선을 통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력 제고를 위해 ‘2021년 소규모 기업환경개선사업’ 참여기업을 모집한다. 이번 사업은 관내 중소기업의 열악한 기반시설을 정비하고 근로·작업환경 개선을 위해 ▲기반시설 개선사업 ▲노동환경 개선사업 ▲지식산업센터 노동환경 개선사업 ▲작업환경 개선사업 등 4가지 분야 나눠 추진한다. 기반시설 개선사업은 중소기업 밀집지역 주변의 도로확·포장, 소교량 등 경영관련 기반시설을 정비하는 사업이며 노동환경 개선사업은 종업원 200명 미만이고 최근 3년 매출액 평균이 150억 이하인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기숙사, 식당, 화장실, 휴게공간 등 설치·개보수를 지원한다. 지식산업센터 노동환경 개선사업은 준공 후 10년 이상 경과된 지식산업센터 내 주차장(주차시설 포함), 화장실, 노화 기계실 등을 작업환경 개선사업은 종업원 50명 미만의 소기업을 대상으로 파손되고 노후한 작업공간(바닥, 천장, 벽면 등)의 설치·개보수를 지원한다. 특히 노동환경·작업환경 개선사업에 선정된 기업은 총사업비 60%까지 지원받을 수 있으며 10인 미만 영세기업의 경우 자부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