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2022년 자동차세 연납 신청하고, 10%(2월~12월) 공제 받으세요

[가평 =황규진 기자] 경기도 가평군은 2022년 자동차세를 미리 납부하면 연간 납부세액 10%(2~12)를 공제해주는 연납제도를 시행한다.

 

지방세법 128조제3항 및 제4(2021. 1. 1.시행)에 따라 2021년부터 자동차세 연납 공제 방법이 달라져 실질적으로 연간세액의 9.15%를 세액공제 받을 수 있다.

 

기존에 연납 신청한 차량은 군에서 1월 중순경 고지서가 일괄 발송되며, 새로 취득한 차량은 연납신청을 해야 한다. 신규로 신청하는 납세자는 가평군청 세정과에 전화 또는 방문 신청하거나 위택스(www.wetax.go.kr)에서 직접 신고 납부할 수 있다.

 

연납 신청 후 미납시 불이익은 없으며, 6월과 12월에 정기분으로 부과된다.

 

동차세 연납 납부는 고지서 없이도 금융기관에 설치된 CD/ATM기에서 조회여 납부할 수 있으며 위텍스(http://www.wetax.go.kr) 농협 가상계좌이체 , 체 수수료가 없는 지방세입계좌 납부, 터넷지로(www.giro.or.kr),

ARS(031-580-2000)에서도 납부가 가능하다.

 

관계자는 자동차세 연납은 납세자에게는 세액절감의 혜택이, 가평에는 지방세수의 안정적 조기확보 효과가 있다.”며 기한 내 신고·납부해 줄 것을 당부했다.



경기도 유망 물산업 중소기업, 동남아시장 공략… 1,259만 달러 상담실적 거둬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지난 11일부터 16일까지 베트남 호치민시와 싱가포르에 경기도 내 유망 물산업 중소기업 7개 사를 파견해 총 84건 1,259만 달러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고 21일 밝혔다. 도는 390만 달러의 수출계약을 기대하고 있다. ‘2023 경기도 물산업 통상촉진단’은 기후변화와 환경오염 등으로 물산업 육성의 중요성이 부각되면서 경기도 유망 물산업 기업의 해외 시장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통상촉진단 파견국인 베트남은 우리나라의 3대 수출시장이자 급격한 도시화로 인해 물 부족 및 수질 오염 문제가 대두되고 있어 국가 차원에서 물산업에 대한 투자를 지속 확대하고 있다. 싱가포르는 물산업 선도국가이지만 물 수입의존도가 높아 원수 확보 및 물 자급자족을 위한 대규모 프로젝트가 진행되고 있어 도내 물산업 중소기업에게는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가 있는 지역이다. 경기도와 경과원은 현지 파견 전 참가기업의 특성에 맞는 시장조사 보고서를 제공하고, 수출입 실무 및 수출상담 스킬 등 수출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 또한, 현지 상담장 구축, 바이어 발굴 및 일대일 비즈니스 상담 주선, 전문 통역원 배치 등 참가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