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산정호수 명성산 케이블카 착공식" 개최

[포천 =황규진 기자경기도 포천시는 24일 산정호수 산내들 공터에서 산정호수 명성산 케이블카 조성사업 착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착공식에는 박윤국 포천시장, 최춘식 국회의원, 손세화 시의회의장, 김우석 국회의원, 송상국. 연제창. 임종훈. 조용춘 시의원, 신솔 정재경 회장을 비롯해 단체장, 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시는 현재 케이블카 설치를 위한 건축허가 등 행정절차를 완료한 상태이며 이달 안에 공사를 시작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민간 자본 500여억원을 들여 산정호수 입구 상동주차장 인근에서 명성산 억새 군락지 팔각정까지 1.9구간에 케이블카를 설치하는 것으로, 관광객 증가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명성산은 정상 부근 15에 억새가 군락을 이루고 있어 매년 가을이면 등산객의 발길이 이어지는 곳으로 억새 군락지까지 가려면 걸어서 1시간 30분가량 걸리지만 케이블카를 타면 8분이면 충분할 전망이다.

이번 사업은 20156월 공사를 시작할 계획이었으나 산정호수 진입로 주변 교통난 등을 이유로 반대의견이 나와 노선변경이 추진되면서 차질로 노선 선정과 인허가에 어려움을 겪으며 착공이 지연된 바 있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기념사를 통해오늘 산정호수 명성산 케이블카 조성사업 착공식이 있기까지 많은 노력을 기울여 주신 관계자 분들게 깊은 감사 드린다.”산정호수 케이블카가 포천시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우뚝 자리매김 할 것이라는 확신을 갖고, 모쪼록 3여년간의 공사가 안전사고 없이 잘 마무리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커다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기도,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 합동회의 개최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부품 국산화와 해외 투자유치 등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사업에 대해 정부-지자체 간 협업체계 구축에 나선다. 경기도는 중소기업 글로벌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을 추진 중인 경기도 산하기관과 정부 유관사업 수행기관 합동회의를 오는 26일까지 사업 분야별로 총 3회에 걸쳐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참석 대상 기관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테크노파크 등 경기도 산하기관과 한국소재부품장비투자기관협의회(KITIA), 한러혁신센터,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TIPA),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한국자동차연구원, 한국산업기술진흥원, KIC유럽 등 정부의 유관 기업지원 사업수행 공공기관이다. 대상사업 중 경기도 소관 사업은 ▲글로벌 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미래차 산업전환 지원사업 ▲독립국가연합(CIS) 국가 혁신기술 상용화사업 ▲글로벌 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해외 투자유치) 등 총 4개 분야이다. 이와 함께 ▲소재·부품·장비산업 자립화 연구지원(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경기 창업허브 글로벌 엑셀러레이팅(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중소기업 기술혁신개발 ▲해외원천기술 상용화 기술개발 등 경기도 산하기관이나 정부 유관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