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소흘읍, “배울힐링쉼터”나무심기 행사 개최

URL복사

[포천 =황규진 기자경기도 포천시 소흘읍행정복지센터는(읍장 최기진) 지난 1일 이곡1리 마을 주민과 함께 나무심기 행사를 진행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박윤국 포천시장과 손세화 포천시의회 의장, 남궁종 포천시 산림조합장, 이경묵 포천시 새마을회장, 박춘범 소흘읍 주민자치위원장, 이우한 이장협의회장과 김원기 이장 등 주민 60여 명이 참여했다.

 

특히 마을의 고령자인 김봉길 (, 88) 어르신도 함께 참여해 나무 심기의 의미를 더했다

 

행사가 개최된 이곡리 264-4번지는 농로 301호선이 완공되고 남은 잔여 부지 326로 방치될 경우 불법전용 점유 등으로 마을과 도로 경관을 해칠 우려가 있어

 

주민편의시설인 운동기구와 파고라, 의자를 설치하고 자작나무와 자산홍, 소나무 등을 식재, 주민 힐링 공간인 배울 힐링 쉼터로 조성됐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우리시는 포천 국립수목원과 한탄강 세계지질공원 세계 문화유산이 두 곳이나 있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두고 있으며 오늘 우리가 심는 한 그루의 나무가 모여 숲이 되고, 산이 되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숲과 물의 도시 포천의 미래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배울은 마을 이름으로 산골짜기에 있는 배 모양이라 하여 배울 이라 하였는데 선조 임금께서 광릉에 참배하러 이 마을을 지나다 배꽃이 만발한 마을 경치가 너무 아름다워 배나무의 배가 더 어울리겠다 하여 그 이후 배나무 이()를 써서 이곡이라 부르게 되었다고 한다.

 




경기도,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 합동회의 개최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부품 국산화와 해외 투자유치 등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사업에 대해 정부-지자체 간 협업체계 구축에 나선다. 경기도는 중소기업 글로벌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을 추진 중인 경기도 산하기관과 정부 유관사업 수행기관 합동회의를 오는 26일까지 사업 분야별로 총 3회에 걸쳐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참석 대상 기관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테크노파크 등 경기도 산하기관과 한국소재부품장비투자기관협의회(KITIA), 한러혁신센터,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TIPA),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한국자동차연구원, 한국산업기술진흥원, KIC유럽 등 정부의 유관 기업지원 사업수행 공공기관이다. 대상사업 중 경기도 소관 사업은 ▲글로벌 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미래차 산업전환 지원사업 ▲독립국가연합(CIS) 국가 혁신기술 상용화사업 ▲글로벌 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해외 투자유치) 등 총 4개 분야이다. 이와 함께 ▲소재·부품·장비산업 자립화 연구지원(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경기 창업허브 글로벌 엑셀러레이팅(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중소기업 기술혁신개발 ▲해외원천기술 상용화 기술개발 등 경기도 산하기관이나 정부 유관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