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2024년 노인일자리사업 참여자 4천397명 모집

[의정부 =황규진 기자경기도 의정부시(시장 김동근)1211일부터 20일까지 ‘2024년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참여자 4397명을 모집한다.

 

모집 대상은 공익활동형(65세 이상 기초연금 수급자) 11~153104사회서비스형(65세 이상 및 일부사업단 60세 이상) 18~20834시장형(60세 이상) 19~20262취업알선형(60세 이상) 연중 197명이다.

 

시는 내년 노인일자리사업에 참여자 589명 및 수행기관 3개소(11개소)를 늘렸다. 월 급여는 공익활동형 월 29만 원으로 2만 원, 사회서비스형은 월 634200원으로 4200원 인상했다.

 

시 홈페이지 채용공고를 참고해 신분증과 주민등록등본을 지참하고 11개 노인일자리 수행기관에서 신청하면 된다.

 

수행기관은 의정부(실버인력뱅크)송산신곡(분관 흥선) 노인종합복지관 장암녹양고산 종합사회복지관 의정부시니어클럽 대한노인회 의정부시지회 경기도 사회적경제협회 시니어사업단 등이다.

 

김동근 시장은 의정부시는 65세 이상 인구가 81799(인구대비 17.6%)으로 급격히 증가하고 있다, “어르신들이 다양한 일자리를 통해 사회구성원으로서 자부심을 느끼고 활기찬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대비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 유망 물산업 중소기업, 동남아시장 공략… 1,259만 달러 상담실적 거둬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지난 11일부터 16일까지 베트남 호치민시와 싱가포르에 경기도 내 유망 물산업 중소기업 7개 사를 파견해 총 84건 1,259만 달러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고 21일 밝혔다. 도는 390만 달러의 수출계약을 기대하고 있다. ‘2023 경기도 물산업 통상촉진단’은 기후변화와 환경오염 등으로 물산업 육성의 중요성이 부각되면서 경기도 유망 물산업 기업의 해외 시장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통상촉진단 파견국인 베트남은 우리나라의 3대 수출시장이자 급격한 도시화로 인해 물 부족 및 수질 오염 문제가 대두되고 있어 국가 차원에서 물산업에 대한 투자를 지속 확대하고 있다. 싱가포르는 물산업 선도국가이지만 물 수입의존도가 높아 원수 확보 및 물 자급자족을 위한 대규모 프로젝트가 진행되고 있어 도내 물산업 중소기업에게는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가 있는 지역이다. 경기도와 경과원은 현지 파견 전 참가기업의 특성에 맞는 시장조사 보고서를 제공하고, 수출입 실무 및 수출상담 스킬 등 수출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 또한, 현지 상담장 구축, 바이어 발굴 및 일대일 비즈니스 상담 주선, 전문 통역원 배치 등 참가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