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소흘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 2022년 사업계획 수립

URL복사

[포천 =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소흘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김경복, 공공위원장 최기진)112022년을 시작하는 첫 번째 정기회의를 개최하였다. 이번 정기회의는 2021년의 사업추진 결과들을 정산하고 금년도 추진사업들을 논의하여 결정하는 시간됐다.

이날 회의는 김경복 민간위원장을 중심으로 위원 10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년도 추진사업 결과보고, 2022년 추진사업을 선정하였다.

 

올해 소흘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독거노인 1:1 결연 안부확인사업, 요구르트지원사업, 행복보따리 지원사업, 민관합동 김장담그기 사업 등 복지위기가구 발굴홍보 캠페인 참여 등 복지사각지대 발굴에도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김경복 민간위원장은 올해도 복지체감도 향상과 민간자원 연계, 복지사각지대 발굴에 더욱 노력하겠다. 위원들과 함께 손을 맞잡고 협의체 활성화 및 저소득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나눔과 희생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최기진 공공위원장은 주민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복지대상자와 공적제도, 민간복지기관, 지역복지자원 간 연계체계를 구축하여 촘촘한 사회안전망을 구현하기 위해 지역사회 복지에 관심을 가지고 적극 노력하고 있는 소흘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2022년을 다양한 사업을의 효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기도, 해외 투자유치 희망 기업 모집. 기업당 1천만 원 활동비 지원 [경기도 =황규진기자] 경기도가 지역경제의 빠른 회복을 위해 도내기업의 해외 투자유치 활동비를 지원하는 ‘2022 글로벌비즈니스 기업매칭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참여 기업을 4월 7일까지 모집한다. 이 사업은 경기도 기업의 해외 투자유치 활동을 지원해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목적을 두고 2019년부터 매년 추진 중인 사업이다. 지원항목으로는 ▲지식재산권(국내외 특허, 상표, 디자인) 출원비 및 등록비 ▲인증수수료 ▲투자유치 동영상 및 카탈로그 제작 ▲번역 ▲기술도입 컨설팅 ▲신규 투자 및 증자 관련 법무 비용 ▲환경 컨설팅 등으로 해외 투자유치 활동에 필요한 전반적인 비용을 항목당 500만 원 한도로 최대 1,000만 원까지 지원한다. 또한, 투자유치 전문컨설팅 기관을 위촉해 맞춤형 자문 활동도 전개할 예정이다. 지원 대상은 해외 투자유치를 계획하고 있거나 진행 중인 경기도 소재 중소기업 및 외투기업이다. 지난 3년간 경기도 투자진흥과에서 추진한 ‘글로벌기업 연계 부품국산화 지원사업’, ‘러시아 혁신기술 상용화 사업’, ‘글로벌비지니스 기업매칭사업’, ‘경기도 유턴기업 지원사업’에 참여한 기업은 가산점을 부여해 지원 사업간 시너지효과도 거둘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