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먹거리통합지원센터” 준공식 개최

[포천 =황규진 기자경기도 포천시는 16먹거리통합지원센터 (군내면 용정리 485-5번지)에서 경기북부 군납 및 공공급식 납품의 종합컨트롤타워 역할을 할 포천시 먹거리통합지원센터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준공식은 백영현 포천시장를 비롯해 서과석 포천시의회 의장, 윤충식 경기도의원, 연제창 시의회 부의장, 조진숙. 안애경 시의원, 박윤경 농협포천시지부장, 지역 농협 조합장을 비롯해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감사패 수여, 테이프 커팅, 센터 관람 순으로 진행됐다.

포천시 먹거리통합지원센터는 201912월 본격 착공을 시작해 20229월 완공했으며, 총 사업비 57.68억 원을 투입해 지상 1, 연면적 998.22 규모로 건립됐다.

내부시설은 원물 창고, 전처리실, 포장실, 출고전실, 냉장,냉동고, 사무실 등 군납 및 공공급식의 물류기능을 수행할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됐다.

 

백영현 포천시장은 기념사를 통해 오늘 준공한 먹거리 통합지원센터가 농업인의 편에 서서 농업인들의 고민은 나누고 도움은 더하며 농업인들의 행복을 곱한다는 마음으로 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또한 튼튼한 농업 기반을 위해 친환경농업 발전 전략을 수립하고 미래농업발전과 6차산업 융복합 플랫폼을 구축하는 등 농업 전반의 컨트롤 타워 역할을 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먹거리통합지원센터는 HACCP인증 기준에 적합하게 건립됐으며, 농축산물을 수확 후 저장과 운송 등의 유통과정을 통해 최종 소비지까지 보내는 일련의 과정을 저온상태로 유지하는 콜드체인 시스템을 적용, 소비자들이 신선하고 안전한 농축산물을 받아볼 수 있도록 하는 것을 최우선의 목표로 삼아 건립됐다.





"의정부시 중점 기업유치 대상지 선정회의 개최" [의정부 =황규진 기자] 경기도 의정부시는 9일 의정부시 기업유치 가용부지 현황을 검토하고 향후 공모사업 후보지 추천에 대비한 중점 기업유치 대상지 선정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김동근 의정부시장 주재로 시의 기업유치와 도시개발을 담당하고 있는 경제일자리국장, 균형개발추진단장, 기업경제과장, 도시정책과장, 균형개발과장, 투자사업과장이 한자리에 모여 의정부시의 기업유치 환경 및 추진 방향에 대해 공유하고 국가 및 민간 공모사업 시 제안할 대상 부지에 대해 논의했다. 의정부시는 소규모 입지를 활용한 효과적인 기업유치를 위해 단순 제조업종이 아닌 IT, 바이오, 모빌리티 등 고부가가치 산업군 집중 유치와 전도유망한 스타트업 기업을 유치․육성하는 방향성에 대해 의견을 모으고 2023년 중점 기업유치 대상지에 대해 부서간 의견 조율 및 협업을 결정했다. 김동근 의정부시장은 “의정부시는 반환공여지라는 기회의 땅, 편리한 교통, 경기북부 행정의 중심이라는 인프라의 장점을 살려 잘 준비해 적극적인 자세로 기업유치에 힘쓰겠다”며, “많은 기업과 인재들의 관심을 당부드리며 영양가 있는 기업유치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경기북부 미래산업의 신성장 거점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