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영북농협 종합청사 준공식 개최

[포천 =황규진 기자경기도 포천시 영북농협(조합장 이상용) 종합청사 준공식이 2영북체육문화센터와 영북농협 종합청사에서 개최됐다.


이날 준공식에는 백영현 포천시장, 최춘식 국회의원, 서과석 포천시의회의장, 김성남 경기도의원, 이재식 농협중앙회 부회장, 박윤경, 농협중앙회 포천시지부장 농협임직원, 조합대의원, 조합원 등 3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준공 기념식을 개최했다.

영북농협은 지역 내 경영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 및 사업 활성화를 신축 이전 계획을 수립해 추진했다.

이어 20222월 신축 건축허가와 승인을 얻어 같은 해 11월 공사에 착공 했다.

영북농협종합청사(포천시 영북면 운천리 344-3번지)는 대지면적 3,146에 지상 4(1,802) 규모에 80억을 들여 신축됐다.

층별로는 1층에는 마트, 창고, 휴게음식점, 2층은 업무시설(금융), 조합장실, 3층에는 회의실. 직원식당 등이다.


이상용 조합장은 인사말을 통해 영북농협은 이번 신청사 준공과 더불어 고객과 조합원을 위한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제2의 도약을 도모해 지역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청사 준공까지 물심양면으로 도와주신 모든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백영현 포천시장은 축사를 통해오늘 영북농협 종합청사 신축으로 영북농협 직원분들의 근무환경이 크게 개선됨은 물론 고령화, 기후변화 등 각종 재난에 대비한 대응능력이 더욱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시는 농업인의 결속력을 강화하고 거점공간이 될 농업인회관 및 포천미래농업혁신타운을 건립하기 위해 준비중에 있으며, 지속가능한 포천시의 미래는 농업이고 농업인들이 주인공이기에 우리 포천시는 농업인 여러분들에게 아낌없는 지원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의정부시 중점 기업유치 대상지 선정회의 개최" [의정부 =황규진 기자] 경기도 의정부시는 9일 의정부시 기업유치 가용부지 현황을 검토하고 향후 공모사업 후보지 추천에 대비한 중점 기업유치 대상지 선정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김동근 의정부시장 주재로 시의 기업유치와 도시개발을 담당하고 있는 경제일자리국장, 균형개발추진단장, 기업경제과장, 도시정책과장, 균형개발과장, 투자사업과장이 한자리에 모여 의정부시의 기업유치 환경 및 추진 방향에 대해 공유하고 국가 및 민간 공모사업 시 제안할 대상 부지에 대해 논의했다. 의정부시는 소규모 입지를 활용한 효과적인 기업유치를 위해 단순 제조업종이 아닌 IT, 바이오, 모빌리티 등 고부가가치 산업군 집중 유치와 전도유망한 스타트업 기업을 유치․육성하는 방향성에 대해 의견을 모으고 2023년 중점 기업유치 대상지에 대해 부서간 의견 조율 및 협업을 결정했다. 김동근 의정부시장은 “의정부시는 반환공여지라는 기회의 땅, 편리한 교통, 경기북부 행정의 중심이라는 인프라의 장점을 살려 잘 준비해 적극적인 자세로 기업유치에 힘쓰겠다”며, “많은 기업과 인재들의 관심을 당부드리며 영양가 있는 기업유치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경기북부 미래산업의 신성장 거점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