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립소년소녀합창단, 2019년도 신규단원 위촉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시는 지난 12일 포천시청 대강당에서 2019년도 포천시립소년소녀합창단 신규단원 14명에 대해 위촉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포천시립소년소녀합창단(지휘자 김호재)2013년 창단된 이래로 포천시민의 날, 어린이날어버이날, 현충일 행사 등 포천시의 크고 작은 행사에 참여해 건강한 청소년 문화를 전파하는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다.

 

또한, 타 지자체 시립합창단과 협연을 통해 관내를 넘어 관외까지 포천시의 문화예술을 홍보하는 홍보사절단 활동도 함께 하고 있다.

 

이번에 위촉된 신규단원은 올해 연말까지 포천시 소년소녀합창단원으로 시 초청공연, 정기연주회 등 다양한 활동에 나선다.

 

이날 참석한 강성모 문화체육과장은 더위가 시작되는 날씨에 학교생활과 소년소녀합창단 활동을 병행하는 것이 쉽지 않을 텐데 노래를 사랑하는 마음 하나로 모인 학생들을 만나게 되어 반갑다.”시립합창단원들의 음악에 대한 열정을 아낌없이 응원하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포천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 공연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도 포천반월아트홀에서는 ‘2019 반월아트홀 인형극 축제’ 제2탄으로 ‘마술인형 선물’이 오는 16일부터 3일간 소극장에서 펼쳐진다. 마임과 인형극의 만남, ‘마술인형 선물’은 일본 어린이 국제 축제, 터키 이즈미르 국제인형극제, 춘천인형극제 등 국내ㆍ외 다수의 인형극 축제에 공식 초청작으로 선정 되고 작품성을 인정받은 작품이다. 외롭고 가난한 노인부부의 소소한 이야기를 담은 ‘마술인형 선물’은 이야기에 대사가 없지만 마술사 출신 배우들이 사람 크기만 한 인형을 조종하며 다양한 마술로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새로운 방식으로 노부부의 이야기를 통해 인생을 아련하게 돌아보게 되어 눈길을 끈다. 반월아트홀 관계자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가족이 함께 관람하면 좋을 공연을 선보이게 되었다.’며 ‘공연을 관람하다 보면 남녀노소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일상적이고 보편적인 주제이기에 가슴 한편이 따뜻해짐을 느끼게 되고, 마법에 걸린 인형들이 선보이는 판타지 속으로 빠져드는 관람 내내 행복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공연관람 예매 및 문의는 반월아트홀 홈페이지(WWW.bwart.net) 또는 반월아트홀 매표소(031-540-62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