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2020 포천38문학상” 시상식‥‘관북대로’ 수상

URL복사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시(시장 박윤국)21일 시청 대강당에서 ‘2020 포천38문학상시상식을 개최했다.

‘2020 포천38문학상은 올해 첫번째 수상자로 이름을 올리게 된 이는 장편소설 관북대로를 집필한 김종서 작가로, 15백만 원의 상금을 받게 됐다.

 

관북대로는 포천 장터거리의 객점(여관)과 마방, 국밥집을 하는 등장인물들을 통해 그 시대의 단면을 조명해 보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번 응모된 60편의 작품 중 예심을 거쳐 본심에 작품을 두고 김호운 ()한국소설가협회 이사장(심사위원장), 최성배 ()한국문인협회 이사, 유성호 한양대학교 국어국문학과 교수, 김성렬 대진대학교 명예교수, 이병헌 대진대학교 문예창작학과 교수 5명의 심사위원들이 오랜 기간 논의한 끝에 김종서씨의 관북대로를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김호운 심사위원은응모작들이 과거사로 귀환하여 포천의 역사를 복원하려는 모습과 뛰어난 문장, 판타지적 기법에 의한 미학적 재구성을 최우선 원리로 삼는 실험적 의욕을 부단히 보여주기도 했다.”자연스럽게 주제나 방법에서 첨예한 개성적 발화가 나타났다. 그만큼 개개 작품을 평가할 수 있는 객관적 공준이 마련되기가 어려웠으나 작품 읽기를 더욱 풍요롭게 해주었다.”라고 말했다.


박윤국 포천시장은오늘 2020 포천38문학상은 이를 기념하여, 우리시의 자연을 학적으로 형상화하고, 작품으로 승화되는 것이 필수적이라 생각하여, 올해 처음으로 시행하게 되었으며, 앞으로 문화융성 정책에 부응하고 한국의 국제적 위상을 높이는 데 기여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연천군의회,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수정요구 촉구 결의안 채택 [연천=권 순 기자] 경기도 연천군의회(의장 최숭태)는 15일 제258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의원 전원(7명)이 공동발의한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수정요구 촉구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채택했다고 밝혔다. 본 안건을 제안설명한 심상금 의원은“현재 국회에 제출된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의 주요내용인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 및 정책전문위원 배치 등의 사항이 광역의회에 한정되어 있으며, 지방자치법이 개정된다고 하더라도 기초의회의 권한 강화나 역할 제고에는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다.”고 우려를 나타냈다. 그러면서 지역 주민 스스로 지역의 문제를 해결하는 실질적인 자치분권의 실현과 지역의 자립적 성장기반을 마련하는 것은 성숙한 지방자치를 위해 거스를 수 없는 대의이자 국민적 요구임을 제시하고, 실질적 자치분권은 자치입법, 자치재정, 자치행정, 자치복지권의 보장을 통해서 실현될 수 있음을 선언하였다. 이어 최종 주문을 통해 기초의회의 인사권 독립보장, 합리적인 의원정수 조정, 정책전문위원 배치, 의정활동 수당 현실화 등을 통해 기초의회에 실질적인 권한이 부여될 수 있도록 지방자치법이 수정되기를 강력히 촉구하였으며, 중앙에서 지방으로 이양하는 400개 사무 중 기초자치단체로 직


“제17회 자라섬재즈페스티벌, 내달 9일부터 17일간 온라인 진행” [가평=황규진 기자] 코로나19 방역강화조치에 따라 온라인으로 전환한 제17회 자라섬국제재즈페스티벌이 10월 9일부터 25일까지 장장 17일간의 축제 프로그램과 참여 아티스트들을 확정했다. 1차 라인업에 발표 되었던 아티스트들을 포함한 24팀의 국내 아티스트들과 함께, 매년 페스티벌이 열렸던 자라섬부터 음악역1939, 가평 내 각 읍면을 찾아 다양한 온라인 콘텐츠를 제작하며 국내 재즈신 및 지역과 “상생”하는 한편, 코로나로 상처 입은 재즈팬들의 “치유”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었다.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은 지난 5월, 많은 관계자들과 연주자들의 격려 속에 자라섬 온라인 올라잇 재즈 페스티벌을 개최하며 새로운 온라인 축제의 가능성을 확인 한 바 있다. 그리고 코로나 19의 풍랑 속에서 문화예술계가 방향을 찾지 못하고 머물러 있던 지난 4개월 동안 자라섬재즈페스티벌은 이러한 새로운 환경에서 축제가 나아갈 바를 끊임없이 고민했고, 온라인 플랫폼의 장점을 최대한 살리면서도 기존의 오프라인 축제가 가지고 있던 많은 문화적 접점들을 잃지 않을 수 있는 프로그램들을 기획했다. 우선 3일간 진행되었던 축제를 17일로 늘리고, 7일 동안의 라이브 공연 송출과 10일 간